민주평통

윤석열 대통령,
민주평통 해외 자문위원과의 통일대화 모두발언

자세히 보기
미래 우주경제 로드맵 선포식

윤석열 대통령,
미래 우주경제 로드맵 발표

자세히 보기
한-케냐 정상회담

한-케냐 정상회담

자세히 보기
오직 국민만 믿고, 오직 국민의 뜻을 따르겠습니다.

실은 렇습니

더보기
바로 잡습니다

野 '부산 엑스포 포기 대신 사우디 수주'?

"가짜뉴스로 국익 저해...대한민국 미래 지킬 통상교역"

사실은 이렇습니다

尹, G20서 제네시스보다 벤츠 사랑?

사실은 이렇습니다

경호처 로봇개 임차계약은 특혜?

사실은 이렇습니다

'천공, 문답하면 안 돼' MBC 방송되자 도어스테핑 중단?

사실은 이렇습니다

김건희 여사, 캄보디아 환아 방문 시 조명 사용?

국민에게 알립니다

더보기
‘한국의 탈춤’이 유네스코 무형유산 등재 관련 윤석열 대통령 축하 메시지  윤석열 대통령은 11. 30.(수) 모로코에서 열린 제17차 유네스코 무형유산보호협약 정부간위원회에서 ‘한국의 탈춤’이 유네스코 무형유산으로 등재된 데 대해 전국 18개 탈춤 보존회에 축하 메시지를 보냈습니다. 다음은 축하 메시지 전문입니다. 대한민국의 전통 예술인 <한국의 탈춤>이 유네스코 인류무형유산 대표목록으로 등재되었습니다. 정말 자랑스럽습니다. 온 국민과 함께 기쁜 마음으로 축하하고 싶습니다.탈춤은 춤, 노래, 그리고 연극을 아우르는 종합예술이자, 평등의 가치를 담고 사회적 문제를 해학적으로 풀어내어 국민으로부터 큰 사랑을 받아온 전통문화입니다.유네스코에서는 전통문화를 계승하기 위한 우리의 노력이 다른 나라에 모범이 될 만한 우수 등재 사례라며 찬사를 덧붙였습니다.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탈춤을 계승하고 있는 전승자 여러분들의 땀과 헌신이 이룬 쾌거입니다.이번 등재를 통해 세계인들이 대한민국 고유의 전통문화와 정신을 함께 나누는 계기가 되길 바라며 우리의 문화적 품격을 더욱 드높이는 기회가 되기를 기대합니다. 다시 한번 전통문화를 계승하고 있는 탈춤 전승자 여러분의 노고에 깊이 감사드리며, <한국의 탈춤>이 유네스코 인류무형유산 대표목록에 등재된 것을 축하드립니다.​   2022-11-30
윤석열 대통령, 과학기술계 원로 초청 오찬 간담회 관련 브리핑 윤석열 대통령은 11.30(수) 과학기술 분야 원로들을 용산 대통령실로 초청해 오찬을 함께했습니다. 이번 오찬에는 김명자 서울국제포럼 회장, 김도연 울산공업학원 이사장, 조무제 울산과학기술원 명예교수, 이현순 울산과학기술원 이사장, 문길주 고려대학교 석좌교수, 이우일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장과 이종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등이 참석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오늘 간담회에서 과학기술 발전을 위해 일생을 바친 원로 과학기술인들에게 국민을 대표해 존경과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지금 우리나라가 그 어느 때보다 높은 위상을 지니게 된 것은 실패에 굴하지 않는 과학기술인들의 열정과 노고가 있어 가능했다고 말했습니다. 또 과거 해외에서 고국을 가슴에 품고 수학한 뒤 귀국한 과학자들이 오늘날 대한민국의 번영을 일구는 데 큰 역할을 했다면서 앞으로도 국가 생존을 위한 연구역량 확보 차원에서 우수한 해외 과학기술인들이 국내에서 활동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이를 위해 비자 제도 같은 각종 규제를 개선해 재외 한인 과학자를 포함한 우수 해외연구자들이 국내로 들어와 활발히 활동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는 의지를 표명했습니다. 이어 윤 대통령은 ‘과학기술은 곧 안보’이기 때문에 한미 과학기술 협력 차원을 넘어 한미 과학기술 동맹으로 격상해야 한다는 점을 밝혔습니다. 또 지난 9월 캐나다 방문 시 만난 토론토 대학의 AI 석학 힌튼 교수와의 일화를 소개하며 캐나다가 AI 강국이 된 것은 많은 예산을 투입도 중요하지만 일관성을 갖고 꾸준히 투자한 결과였음을 강조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연구개발의 결과는 성공과 실패가 있을 수 없다”면서 “기준을 낮추면 성공이고, 기준을 높이면 실패인데, 중요한 것은 그 성과물이 다른 연구를 자극하고, 응용의 기반을 잘 마련하느냐다. 이를 기준으로 연구개발 결과를 평가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참석자들은 R&D 과제 배분 시 선택과 집중을 하기보다 나눠먹기식으로 진행되는 경우가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이에 윤 대통령은 과기부 장관에게 개선 방안 마련을 당부했습니다. 특히 윤 대통령은 과학기술 원로들이 주신 혁신적 제안을 실현하려면 관료주의의 부정적 면을 깨고 기술개발의 새로운 시스템을 만들어야 한다며 신설될 우주항공청을 그런 혁신 조직으로 만들겠다고 밝혔습니다. 오늘 오찬은 윤 대통령과 과학기술 원로들 간 심도 있는 대화가 오가면서 예정된 시간보다 50여 분을 넘겨 약 2시간 동안 진행됐습니다.​  2022-11-30

영상뉴스 대통령실에서 전하는 여러 영상을 보실 수 있습니다.

더보기
투르크메니스탄 대통령의 친서! [투르크메니스탄 상원의장 접견] 2022-11-30
담대한 첫걸음, 통일로 한걸음 [민주평통 해외 자문위원과의 통일대화] 2022-11-30
시멘트 분야 운송거부자에 업무 개시 명령 발동! [제52회 국무회의] 2022-11-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