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리핑룸

윤석열 대통령 신임 유흥식 추기경 축하 전화

2022-05-30

유흥식 대주교의 추기경 임명을 국민과 함께 축하합니다.

 

윤석열 대통령은 30일(월) 한국의 네 번째 추기경으로 서임된 교황청 성직자성 장관 유흥식 대주교에게 축하 전화를 했다. 

 

윤 대통령은 추기경과의 통화에서 “국민과 함께 진심으로 축하드리고, 지구촌 사람들의 마음에 따뜻한 빛이 되어 주셨고, 세계 평화를 위해 노력해 오신 결실이 맺어진 것 같아 대통령으로서 뿐만 아니라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기쁘고 감사하다”는 마음을 전했다.

 

윤 대통령은 이어 “성직자성 장관 임명만 해도 놀라운 일인데, 한국인으로서 첫 번째 교황청 장관 출신 추기경이 탄생했다는 점은 한국 천주교의 높아진 위상을 보여주는 것이며, 추기경으로서의 새로운 여정에도 주님의 인도가 늘 함께 하실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가난하고 소외받는 이들을 위한 빛이 되어 주시고, 대한민국과 세계 가톨릭교회를 위해 큰 역할을 해주시기를 바란다”는 당부를 전했다.

 

유흥식 신임 추기경은 “크로아티아에서 업무를 보던 중 교황청으로부터 추기경 서임 연락을 예고 없이 받았다”며, “순교자의 피로 일군 한국 천주교와 대한민국의 위상 덕분”이라고 화답했다. 

 

유 추기경은 프란치스코 교황님의 대통령 취임 축하 인사를 전했고 윤 대통령도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한편, 유흥식 추기경은 2005년부터 대전교구장으로 직무를 수행하다가 작년에 전 세계 사제·부제의 직무와 생활에 관한 업무를 관장하는 교황청 성직자성 장관에 발탁되었으며, 추기경 서임식은 8월 27일 바티칸에서 열릴 예정이다.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