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리핑룸

윤석열 대통령, 한-영국 정상회담

2022-06-30

윤석열 대통령은 30일 오후 (현지기준)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와 정상회담을 가졌습니다.

 

양 정상은 양국 관계의 미래 비전을 포괄하는'한-영 양자 프레임워크'를 채택하고, 양국간 실질협력 강화 방안과 함께, 한반도 문제를 포함한 주요 국제 현안에 대해 논의했습니다.

 

'한-영 양자 프레임워크'는 정치·안보, 경제, 과학·기술, 교육, 문화와 같은 다양한 분야에서의 양국 간 협력의 미래 비전을 제시하고, 민주주의, 인권, 다자주의 등 공동의 가치를 수호하며, 팬데믹, 기후변화와 같은 글로벌 현안에 공동으로 대응코자 하는 양국의 의지와 이행 방안을 담고 있습니다.

 

윤 대통령은 오늘 회담에서 한-영 프레임워크를 채택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하며 이가 양국관계 발전을 위한 초석이 될 것이라고 평가했습니다. 

 

양 정상은 양국 협력의 또다른 제도적 틀인 한-영 FTA 개선 협상을 통해 디지털, 공급망 등 새로운 경제통상 이슈에 관한 양자 협력 기반이 강화되기를 기대하였습니다.

 

아울러, 양 정상은 원전 산업 부문에서 전략적 협력을 강화해 나가자는데 공감하고, 구체 협력 방안을 지속 논의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또한 윤 대통령은 2030 부산 세계박람회 유치에 대한 영국의 지지를 요청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북한의 완전한 비핵화 달성을 위한 우리의 외교적 노력을 설명하고, 유엔 안보리 상임이사국인 영국의 지속적 관심과 협조를 당부했습니다. 

 

존슨 총리는 우리 정부의 대북 정책에 지지를 표하면서 변함없는 공조 의지를 재확인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