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의 말과 글

제2차 거시금융상황점검회의 모두발언

2022-08-24

여러분, 반갑습니다. 지난번 제1차 회의에 이어서 오늘 두 번째 회의입니다. 

 

취임 직후인 지난 5월 13일 개최한 거시금융상황점검회의에서 민간 전문가분들과 함께 전망했던 것보다 국내외 거시상황이 조금 더 어렵게 전개되고 있습니다. 최근 달러화 강세 영향으로 환율이 큰 폭의 약세를 보이고 있고, 또 원자재 가격 상승에 따른 수입 가격의 증가로 무역수지 적자도 확대폭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국제 유가와 곡물 가격은 다소 안정되고 있습니다만 러시아의 對유럽 가스 공급 축소로 글로벌 요인에 의한 인플레이션 문제가 여전히 안심할 수 없는 상황입니다. 이에 대응한 주요국 금리 인상의 폭과 그 속도에 대한 불확실성이 지속되면서 금융‧외환시장의 변동성이 커지고 글로벌 경기 둔화 가능성은 높아지고 있습니다. 

 

과거 위기 상황에 비해 우리 경제의 대외 재무 건전성은 많이 개선됐지만 결코 방심할 수는 없습니다. 정부는 지난 6월 비상경제 체제로 전환하고, 매주 제가 직접 비상경제민생회의를 주재하며 민생 현안을 하나씩 꼼꼼히 챙기고 있습니다. 금융·외환의 어떤 위기 상황이 다시 발생하지 않도록, 또 민생의 어려움이 더 가중되지 않도록 철저히 점검하고 대응해 나가겠습니다. 

 

오늘 회의에는 거시경제, 국제금융, 에너지, 반도체 등 최근 현안 분야의 민간 전문가분들을 모셨습니다. 논의 내용을 바탕으로 금융·외환시장 안정, 수출 확대와 무역수지 개선, 물가·민생 안정 등 당면 현안과 리스크 대응책을 세밀하게 오늘 챙겨보겠습니다. 

 

국민 여러분이 안심하실 수 있도록 한순간도 긴장의 끈을 놓지 않겠습니다. 오늘 전문가 여러분의 생생하고 냉철한 분석과 의견을 기대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