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리핑룸

김건희 여사, 케냐 대통령 부인과의 환담 관련 브리핑

2022-11-23

김건희 여사는 오늘(11. 23.) 오후 윌리엄 루토 케냐 대통령과 함께 한국을 공식 방문한 레이첼 루토 여사와 용산 대통령실에서 환담을 갖고, 동물학대금지, 기후변화 이슈 등 공통의 관심사에 대해 의견을 나눴습니다. 

 

루토 여사는 "한국과 케냐가 약 5천만 명의 인구 규모나 따뜻한 국민성 등 유사한 점이 많다"면서 "한국이 굉장히 빠른 속도로 발전한 것이 놀랍다" 고 그 비결을 물었습니다.

이에  김 여사는 우리 국민의 부지런함과 단결성, 그리고 교육에 대한 열정 등을 설명한 뒤 특히 가난을 극복하기 위한 범국민적 운동으로서 '새마을운동'을 소개하며 최근 여러 아프리카 국가들이 한국의 '새마을운동'을 도입하려는 움직임이 있다고 전했습니다. 

 

김 여사는 40년 만의 최악의 가뭄으로 힘들어하는 케냐의 국민들과 동물들에 대해 "인간과 동물이 함께 공존 할 수 있는 세상을 만들기 위해 우리가 같이 고민해야 한다" 고 강조했습니다.

이에 루토 여사는 "최악의 가뭄으로 동물이 죽고, 식량 부족으로 일부 학생들은 걸을 힘이 없어 학교를 가지 못하고 있다"면서 기후변화 문제의 심각성과 중요성에 동의를 표했습니다. 

 

루토 여사는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다양한 동물자원을 보유한 케냐에 방문해 달라" 고 초청했으며, 김 여사는 "세계인이라면 누구나 방문하고 싶어 하는 케냐에 꼭 가보고 싶다" 고 화답했습니다.​